HOME > 전동성당 > 연혁
1791~1897 1900~1950 1951~2000  
연 월 일 내 용
1791. 12. 8 한국 천주교회 최초의 순교자 윤지층(바오르),권상연(야고보)
(음11.13) 전주 남문 밖(지금의 전동성당 자리)에서 참수 치명.
1801. 9. 17 호남의 사도 유항검(아우구스띠노), 유관검, 윤지헌(프란치스코)
지금의 성당 자리에서 능지처참형으로 김유산, 이우집은 참수형으로 처형됨
1889. 봄 보두네 신부가 경상도 칠곡 신나무골에서 전주 담임으로 차정 되었으나 전주부중 안에 신자가 한 명도 없어 배경집(베드로) 회장의 안내로 완주군 소양면 대성동에 부임
- 전주 이하 북쪽 지역 관할.
1891. 6. 23 보두네 신부, 전주 남문 밖에 있는 구례영주인집을 사서 본당을 대성동에서 전주읍내로
이전.
1891~1892 보두네 신부, 연령회 사업 시작.
1893. 보두네 신부, 집을 소성당으로 개조하여 임시 성당 마련함.
- 전주에서 처음으로 공공연하게 천주교식 장례식 거행.
1894. 4. 27. 동학농민군, 전주성을 함락시킴. 한국사 연표
1894. 5. 8 동학농민군, 전주성에서 철수
1895. 2. 보두네 신부, 전주본당에 환당.
1896. 11.30 ~12. 3 뮈텔 주교, 전주본당 방문. 뮈텔 주교가 전라도 순방 도중 오목대 위에 올라, 지금 자리가(현 전동성당 자리) 좋다고 함.
1897. 1. 18~19 뮈텔 주교, 전주본당 방문.
- 십자가의 길 설치, 견지성사 20명.
1897. 12. 18. 이내수(아오스딩) 신부 서품.
- 완주군 소양면 다리목 출신.